(모든 사진은 제가 직접 촬영한 원본입니다.)

매번 갈아줘야 하는 보호필름 이제 안녕!!


우리는 보호필름 속에 아이폰을 사용하곤 한다.
10명 중 7명 이상 앞뒤 필름을 사용한다고 하니......^_________^ 이렇게 웃는 사람은
아마도 필름 업체일것이다.

알다시피 아이폰 액정은 강화유리로서 기스가 잘 나지 않는 다고 한다.
필자도 아이팟 터치 시절부터 이런 소리를 들었지만 아껴써야 한다는 일렴 하나로
무조건 비싼 필름을 붙였다....


아이폰 필름 앞뒤...보통 2만원 넘긴 제품들이 수두룩.. 필름 특성상 기스도 잘 나고
지문방지의 경우 기스나는 비중이 일반필름의 2배가 넘는다.
보통 필름 교체 주기는 3~6개월 사이 1년에 5만원이 넘게 들어간다.

클릭 하면 복 받을 것이다.

우리는 이제 필름없이 생폰으로 들고 다니도록 해보자.
처음에는 다소 떨어뜨리면 어뜩하지...
액정에 기스나면 어떡하지...ㅠㅜ
라는 불안감에 휩싸일 것이다.

필름 안붙인 아이폰을 사용하다 친구의 필름 붙인 아이폰을 확인해 보아라.
아이폰의 생생한 20대라면 필름 붙인 폰은 50대 이상으로 보인다.

강화 유리 기스는 왠만해서 나지 않는다. 동전으로 긁어도 안난다.
아스팔트에 떨어뜨리지 않는 이상 생활기스는 안일어난다.


위 그림은 아이폰 4 1년 넘게 사용하고 있는 생폰이다.

생활기스는 아주 약간 생겼지만 알아볼 수 있는 기스는 찾아볼 수 없다.
보호필름 붙일 때 생기는 비용으로

본인이 원하는 파우치를 사보는 건 어떨까?


보호필름 결코 장점만 있는게 아니다.
개인적인 생각으론 필름 없는 아이폰!! 이 진리이다.

아이폰 추락사한 후 액정 깨짐은...필름을 붙여서 깨지는 확률과 비슷하다.
필름을 사용하고 있는 당신 벗겨 보아라
새끈한 몸매의 아이폰이 기다리고 있으니..!!


Posted by 쇼크업소버 이엘하우스 이엘7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풍풍 2012.03.16 18: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4 리퍼 두번에 4S까지 구매해서 사용해봤지만 기스는 생기더라고요~
    큰 기스는 안나지만 그래도 눈에 거슬리는 기스는 생겨요~

  2. 새바 2012.03.16 19: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필름 없는 아이폰은 정말 깔끔해요. 그런데 약간의 기스는 감수해야 해요. 강화 유리이긴 하지만 간혹 강화 유리보다 경도가 더 높은 먼지가 앉은 상태로 터치해서 드레그할 경우 기스가 날 수 있다고 합니다. 하지만 어차피 필름을 붙여도 필름에 기스가 나죠. 그런 상태로 계속 쓰다가 대부분 2년이 지난 후 필름을 떼어 깔끔한 아이폰을 본 후 다음 폰으로 바꾸죠. ㅋㅋ

  3. 105 2013.07.12 14: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벗겨보고 화질보고 놀람 쟙스가 강조한 레티나를 보호필름때문에 보지 못한.. 지금부터는 생폰!!

  4. 서부 2014.03.01 16: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파우치에 넣고 다닌다면 생폰으로 쓰는 것도 괜찮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파우치 하나 알아봐야하나

  5. BlogIcon 지나가다 2014.09.02 17: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폰 4S쓰는데 이젠 중고라고 살 사람도 별로 없을거 같고 6개월마다 근 만원씩 들여 갈아주는 돈도 아깝고 파우치 넣어 써야겠네요. 자신감 주셔서 감사합니다.